대한민국 세뇌 시킨 광주비디오 > 동영상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동영상 목록

대한민국 세뇌 시킨 광주비디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7-08-08 16:18 조회2,788회 댓글0건

본문

           

                       대한민국 세뇌 시킨 광주비디오

               https://youtu.be/4jFx40RwK_o

 

이 동영상은 1980년에김일성훈장을 수여받은 조선기록영화촬영소 편집으로 자막 돼 있는 북한이 제작한 선전 선동용 기록물입니다. 제목은 군사파쑈도당을 반대하는 광주인민항쟁42분의 박진감 넘치고 분노를 자아내는 선동영화입니다. 이른바 광주비디오바로 이 내용을 비디오로 복사하여 광주-전남 일대에 마을 단위 조직단위로 보았다는 것이 바로 이 내용입니다. 1980년에 즉시 제작된 이 기록물이 광주-전남일대에는 물론 1980년대의 대학가를 분노케 하였습니다. 황석영의 넘어 넘어도 여기에 부합하고, 전라도 사람들 대부분이 알고 있는 5.18, 판검사들이 알고 있는 5.18은 바로 이 광주비디오내용 그대로입니다  

1980.6.6. 천주교정의평화위원회는 일본에서 기자들을 모아놓고 찢어진 깃폭을 발표하였습니다. 하루에 475명씩이나 도청 지하에서 학살했고, 노인의 머리를 때려 정수리에서 피가 분수처럼 솟아오르게 했고, 여학생 셋을 발가벗겨 희롱한 후 대검으로 등을 찔러 한 손으로 청소차에 집어 던지고, 임산부를 희롱하다가 배를 찔러 타아를 임산부 얼굴에 뿌렸고, 여학생의 젖가슴을 대검으로 도려냈다는 등 이루 형언할 수 없는 모략을 하였습니다.

위 동영상은 1980년 전광석화의 속도로 조선기록영화촐영소가 남쪽 지방에 보낸 비디오입니다. 남쪽 사람들은 이 비디오를 대량 복사하여 은밀한 분위기 속에서 몰래 몰래 보았습니다. 1980.6.6.찢어진 깃폭에 담겨있는 내용과 이 동영상 내용이 정확히 일치합니다. 66일이라면 5.27.광주사태가 진압된 지 불과 9일 만입니다

넘어 넘어는 북한책 베낀 것

https://www.google.co.kr/url?sa=t&rct=j&q=&esrc=s&source=web&cd=23&cad=rja&uact=8&ved=0ahUKEwi77fyd18PVAhUJvbwKHZ07AdA4FBAWCC0wAg&url=https%3A%2F%2Fwww.ilbe.com%2F5135166214&usg=AFQjCNEBG-Oyq9U9nGULTjn2RDGlWFRBGA  

이 기록물에서 카메라에 잡힌 대부분의 주역들은 군사들 중에서도 용병 정도의 날랜 몸놀림을 하고 있습니다. 이들은 무기와 차량을 자유자재로 다룹니다. 이 기록물에는 현장의 하이라이트들이 응축돼 있습니다. 참고로 신청인 양기남이 자기라고 주장하는 제36광수는 이 동영상 25분 근방에 나오며 무기를 들고 머리와 목에 비표를 한 5명의 무장시위대 속에 끼어 있습니다. 이 장면들은 무기고를 털어 분주하게 나누어 가지고 총기의 기능을 숙달된 매너로 점검하고 총기와 실탄을 분주하게 나누어 작전에 투입되는 과정입니다. 이들 모두의 모습을 보고 저 사람들이 광주의 20대라고 생각할 국민 없을 것입니다.

당시 현장에서 이런 기록을 촬영할 수 있는 대한민국 매체는 없었습니다. 정부가 막았고, 광주의 주역들이 막았습니다. 푸른 눈의 목격자라는 독일 기자 힌츠페터는 523일 외지인들의 안내를 받아 샛길을 통해 광주에 들어왔습니다. 그는 2015. 노동당 창건 70주년 기념행사에 얼굴이 크게 비쳐진 인물입니다. 그러나 북이 5.18직후 배포한 이 동영상 내용들을 힌츠페터가 다 담을 수는 없습니다. 여기에는 광주뿐만 서울을 위시한 전국의 폭동상황들고 담았습니다. 아마도 1980.5.20. 힌츠페터가 도쿄에 가서 촬영한 것을 독일로 송고한 내용들 중에는 북한이 촬영한 것들을 북한 간첩으로부터 받은 것들이 상당 수 있었을 것으로 추정합니다. 북한이 광주현장에서 촬영한 것을 세계에 내보내려면 힌츠페터와 같은 존재가 반드시 필요했을 것입니다   

이 기록물의 하단 부분에는 청취자들의 분노와 증오심을 한껏 이끌어내고 있습니다. 광주-전라도 사람들이 지금까지도 사실로 믿고 있는 내용들이 그대로 쏟아져 나옵니다.

경상도 괴뢰공정대놈들이 장갑차는 물론 미사일까지 내왔다, . . 야수 같은 인간 도살자 전두환은 광주시민 70%를 무조건 죽이라고 명령했다. . 젊은 놈들은 무조건 죽여라. .관용과 인정은 군대의 금물이다. . 괴로군놈들은 환각제를 마시고 남녀노소 가리지 않고 무조건 찌르고 쏘라는 살인명령을 받았다. . .만족살인에 광분한 괴뢰군놈들. . 동족상쟁을 일삼는 남조선 군사파쑈놈들, , 국민학생은 물론 세 살난 어린이 노인들까지 가리지 않고 살육 . . 임신부 태아를 꺼내 남판치는 치떨리는 만행을 저질렀다 . . 순진한 여학생들의 젖가슴을 도려내고. .잔인성만이 군대의 길이라고 명령했다 피로 물든 광주는 참혹한 인간도살장이 됐고 피의 목욕탕으로 변했다. 하루에 475명이나 도청지하실에 끌어다 죽였다. . 여학생들과 부녀자들을 생매장했다. . 학살된 사람이 2천명을 넘고 부상당한 자가 15천을 넘는다. .전두환 도당의 살인만행은 절대로 용서될 수 없다. . 통일이어 어서 오라 민주화와 주국통일을 위해 싸운 공주시민들의 영웅적인 투장은 영원히 승리할 것이다. . 광주인민들이 흘린 피값을 천백배로 받아내며 통일을 향해 전진할 것이다. . 민주 자유 통일의 열망이 솟구치던 광주, 전두환을 영원히 쓸어버릴 새로운 투쟁의 폭풍을 준비하고있다. 인민의 의사를 짓밟은 전두환은 비참한 최후를 맞이할 것이다. ..”  

북한이 어째서 사태가 끝나기기 무섭게 전광속화의 속도로 이런 기록물을 제작해 광주-전남일대에 뿌렸겠습니까? 김일성은 어째서 1989. 황석영과 윤이상을 북으로 불러 5.18영화 님을 위한 교향시를 제작해 1991년 전역적으로 상영해 주었겠습니까? 북한이 어째서 해마다 5.18을 북한 전역 시군에서까지 기념하는 것이며, 북한에서 최고인 것들에 어째서 ‘5.18’을 영예의 상징으로 하사하겠습니까  

조선기록영화촬영소가 1980에 제작한 이 내용 그대로가 광주-전남 사람들에는 물론 수많은 국민들에 그대로 투영돼 있습니다. 5.18단체는 물론 현재 이 사건 및 전두환 사건을 지원하는 변호사들이 여러 매체를 통해 5.18의 유일한 바이블로 내세우는 황석영의 넘어 넘어’(죽음을 넘어 시대의 어둠을 넘어)에 그대로 투영돼 있습니다. 황석영 이름으로 발간된 이 책은 2011. 신동아 매체로부터 북한 책 2(주체의 기차따라 나아가는 남조선인민들의 투쟁, 광주의 분노)를 베껴 쓴 것이라는 비판을 받았고, 이에 황석영은 그 책을 자기가 쓴 것이 아니라 어떤 조직이 가져다주면서 황석영 이름으로 책을 내야 파급효과도 크고 구속당하지도 않을 것이라는 요청에 따라 가필하여 발행했다고 하였습니다.

http://www.pressian.com/news/article.html?no=65643

 

​박길성, 전남보성 고교 검정고시 건대  

 

2017.8.8.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동영상 목록

Total 215건 1 페이지
동영상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대한민국 세뇌 시킨 광주비디오 지만원 08-08 2789 138
공지 5.18남파되었던 김명국 동영상 (채널A 탕탕평평) 댓글(4) 관리자 11-17 24984 114
공지 채널A 뉴스 와이드 , TV조선 뉴스쇼 판 (2013.… 관리자 04-14 12983 56
공지 이제는나서야 한다 (2002년4월 전경련회관 강연) 시스템뉴스 04-10 11367 34
211 5.18진실규명 보고대회 (2017.11.7) 관리자 11-10 116 6
210 [지만원의 시국진단] (2017.10.19) 관리자 10-21 312 8
209 [지만원의 시국진단] (2017.9.21) 관리자 09-22 429 11
208 [지만원의 시국진단] (2017.8.17) 관리자 08-19 635 11
207 5.18단체의 법원집단폭행-영상,뉴스- 다시보기 관리자 08-13 384 3
206 [지만원의 시국진단] (2017.7.20) 관리자 07-22 594 9
205 [지만원의 시국진단] (2017.6.15) 관리자 06-16 1535 50
204 보수우파가 나아갈 길, 지만원 박사 초청(뉴스타운) 관리자 06-09 1683 95
203 5.18 첫날부터 광주폭동은 북한군이 시작했다(동영상)… 지만원 06-10 2955 134
202 [지만원의 시국진단 ](2017. 5.24) 관리자 05-26 611 10
201 5월20일 대한문 태극기 집회 (지만원 박사편) 관리자 05-22 592 9
200 5.18진실 알리기 국민대회 동영상(2017.4.17) 관리자 04-18 2422 105
199 5.18 관련 지만원의 역사 관리자 04-05 744 10
198 자유지성300인회-초청강연 (2017.3.17) 관리자 03-18 793 10
197 [지만원의 시국진단] "현시국의 주요이슈" 관리자 03-18 537 7
196 미국의 선제공격 임박 / 2017.2.27 관리자 02-27 1902 61
195 [지만원의 시국진단] "탄핵과 선제공격" 관리자 02-17 1033 16
194 5.18을 해부한다. (한성주장군 시사브리핑) 관리자 02-09 1665 42
193 최순실 사건, 광주 5.18 사기극 집중 분석[뉴스타운… 관리자 02-08 2929 118
192 채널A-5.18 지만원 02-07 995 10
191 미 CIA 5.18 문서 분석 [뉴스타운TV] 관리자 01-25 1809 40
190 5.18헬기사격 국과수 주장반박/ 대권주자들 집중 조명 관리자 01-18 4356 150
189 뉴스타운 초대의 긴급 시국대담 지만원편 댓글(1) 지만원 01-11 5358 139
188 [지만원의 시국진단 ] 5.18영상고발화보집 해설 (… 시스템뉴스 12-19 1915 13
187 [지만원의 시국진단] 최순실게이트의 해설 (2016… 시스템뉴스 12-17 1750 16
186 TV조선에서의 5.18증언 지만원 08-31 3440 1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