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의 잦은 실수가 걱정된다 > 네티즌칼럼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네티즌칼럼게시판 목록

대통령의 잦은 실수가 걱정된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몽블랑 작성일17-07-10 21:25 조회1,260회 댓글0건

본문

<대통령의 잦은 실수가 걱정된다> 20170710

-뇌 과학적인 정밀검사가 필요한 것 아닌가?-

 

독일에서 있었던 G20 정상회의에 참석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공개 인터뷰에서

한미 관계에 관한 질문을 받고 진행자의 질문과는 전혀 관계없는 시진핑과

메르켈 등을 거론하며 동문서답으로 일관해 논란이 되고 있다.

 

진행자가 지난 대선 기간에 문재인 후보가 이제는 우리도 미국에 대해서

당당히 할 말은 하고 아니다라는 것은 아니다라고 말할 수 있어야

된다고 말했던 사실과,

 

북한 문제에 있어서도 문재인 후보가 당시에 무엇보다도 우리 당사자인

한국이 주도권을 갖는 것이 중요하다고 했던 사실을 상기시키면서지금

한국과 미국, 한미 관계에 대해서 대통령께서 어떻게 보고 계시냐고 물었다.

이에 대해 문재인 대통령은 다음과 같이 길게 대답했다.

 

저는 오늘 아침 시진핑 주석과 개별 회담을 가졌습니다. 아직 중국과 한국

사이에 사드 문제를 둘러싸고는 이견이 해소되지 않고 있습니다. 사드 문제의

해결을 위해서 보다 긴밀히 협의해 나갈 필요가 있습니다.“

 

그러나 그 외의 문제에 대해서는 시진핑 주석과 저 사이에 아무런 이견이

없습니다. 이번 미사일 발사에 대해서도 그에 대응하기 위해서 보다 높은

강도의 제재와 압박이 필요하다고 시진핑 주석도 인정했습니다

 

그 궁극적인 해법은 평화적인 해결이어야 한다고 양 정상 간에 의견의

일치를 보았습니다 이런 점에 대해서는 어제 메르켈 총리와도 대화를

나눈 바 있는데, 메르켈 총리님의 생각도 다르지 않습니다

 

저는 그래서 이 제재와 압박의 강도를 높이기 위한 유엔 안보리의 결의와

별도로 이번 G20 정상회의에서도 북한의 마사일 발사에 대한 우리 정상들의

공통의 의지가 표현될 필요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 문제에 관해서 여러 정상

들과 폭넓게 의견을 나누어볼 생각입니다

 

한미 관계를 질문하니까 시진핑 주석과의 대화 내용을 소개하고 메르켈 총리의

생각을 전하면서, 사드문제와 북한의 미사일 발사에 대한 국제 제재문제를

장황하게 얘기한 것이다. 동대문 가는 길을 물으니까 남대문 가는 길을

자세하게 일러주는 꼴이 됐다.

 

문재인 대통령은 미국 백악관 방명록에 "대한미국 대통령"이라고 써서 사람들의

입에 오르내리더니 지난 6월 한미연합사를 방문했을 때 "굳건한 한미동맹! 합께

갑시다! We go together!"라고 쓴다는 것을 "We Go Togetrer!"라고 영어 스펠을

잘못 쓴 것이 밝혀져 구설수에 오른 적이 있다.

 

그런데 이번 독일의 G20 정상회의에 가서는 공개 인터뷰에서 한미관계에 대한

질문을 받고 시진핑과의 대화내용을 길게 설명하고 메르켈 독일 총리의 생각을

전하면서 진행자가 질문한 한미관계에 대해서는 한 마디도 하지 않았다.

 

유튜브를 통해 전해진 문재인 대통령 회견 모습을 보고, "질문을 이해하지 못한

것 아니냐, 간단 명확한 질문에 동문서답을 하는 것을 보고 부끄럽게 느껴졌다.

치매 아니냐, 병원에 가봐야하는 것 아니냐"는 등 네티즌들의 반응이 갖가지다.

 

나는 유튜브를 보면서 질문은 간단명료하지만 문재인 대통령으로서 대답은 쉽지

않은 것이어서 얼버무리려다가 그렇게 된 것인지, 대선 토론 때도 보았듯이

곤란한 질문에 대해서는 깔아뭉게거나 엉뚱한 답변으로 얼렁뚱땅 넘어가던

묘방(?)을 쓴 것인지는 알 수 없지만 보기에 민망했던 것은 사실이다.

 

그러나 중요한 것은 광범위한 뜻에서의 난독증(難讀症)이 있는 것이 아닌가 하는

걱정이 된다. 난독증은 정상적인 사람이라도 지적인 능력에 비해 읽기,

말하기, 쓰기 등에서 유창성(流暢性)이 떨어지고 오류가 자주 생기는 증상이다.

 

두뇌가 정보를 받아들이고 처리하는 과정에서 시각 청각 두뇌가 긴밀히 협력

처리해야 하는데 그 기능이 원활하지 못할 경우에 나타날 수 있다는 것이다.

6월 중순부터 지금까지 한 달도 안 되는 동안 있었던 사례들만 보더라도 막중한

국사를 다루는 대통령의 이상 낌새는 미미한 것이라도 방치해서는 안 된다.

뇌 과학적인 정밀검사가 필요하다고 본다. 국민의 입장에서 걱정되는 일이다.


추천 :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네티즌칼럼게시판 목록

Total 5,916건 1 페이지
네티즌칼럼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댓글(3)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72813 172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 댓글(2)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61948 203
5914 ★ 북한의 핵과 미사일 발사에 대한 시국진단 ★ 댓글(1) 민족의천황 2017-09-23 288 3
5913 ★ 북괴 김일성 집단은 사이코패스다 ★ 민족의천황 2017-09-12 88 8
5912 문의 '역사외곡', 대한민국 건국, 1919 아니고 1… 김피터 2017-08-22 162 11
5911 ★ 5.18 광주 폭동 관한 위헌신청 ★ 민족의천황 2017-08-20 171 11
5910 ★ 조갑제씨가 반드시 해명해야 할 사항 ★ 민족의천황 2017-08-20 278 11
5909 문, 무식하면 용감하고 억지부리기 잘한다. 김피터 2017-08-18 169 8
5908 5.18 폭동 역사를 바로 잡을수 있는 비법 댓글(1) 민족의천황 2017-08-17 193 5
5907 벌갱이의 본질 및 대처법 민족의천황 2017-08-01 383 15
5906 북한군 주도의 5.18 광주 폭동 진실을 믿는 사람이 … 민족의천황 2017-07-31 312 16
5905 북괴와 어떤 거래도 반드시 지킬 필요는 없다 민족의천황 2017-07-26 156 1
5904 임지현은 북 스파이 민족의천황 2017-07-20 659 18
5903 북괴의 범죄행위에 대한 사과 및 배상 요구 민족의천황 2017-07-20 194 9
5902 7세 탈북 육군 예비역 호소 인강 2017-07-18 593 18
5901 정치인과 물 민족의천황 2017-07-18 738 2
5900 북괴는 우리의 주적이라는 사실을 잊지말자 민족의천황 2017-07-18 736 4
5899 남철과 철수의 5.18 체험 이야기 - 북한 국어교과서… 솔향기 2017-07-16 310 8
5898 주체, 김일성 교시(뜻을) 받든 광주 인민혁명은 남한에… 댓글(1) 솔향기 2017-07-15 344 7
5897 (1)광주 5.18 인민봉기는 수령님 뜻을 받들어 일어… 솔향기 2017-07-15 325 8
5896 노조는 국가와 기업의 재앙이다 몽블랑 2017-07-15 912 14
5895 박정희기념우표, 문재인에의영향 나두 2017-07-13 1059 15
5894 문 대통령의 베를린 연설과 우려되는 점 몽블랑 2017-07-12 907 10
열람중 대통령의 잦은 실수가 걱정된다 몽블랑 2017-07-10 1261 24
5892 보수진보 댓글(1) 나두 2017-07-08 679 15
5891 '가짜(者假) 투표 용지!' 를 보실 사! ,,. '선… 댓글(1) inf247661 2017-07-07 774 25
5890 북핵문제를 주도적으로 풀겠다는 문 대통령의 꿈 몽블랑 2017-07-06 1130 12
5889 문재인 대통령의 방미 성과? 몽블랑 2017-07-06 1145 19
5888 진실은 없어지거나 변하지 않는다. 다만 왜곡될 뿐이다 민족의천황 2017-07-06 385 14
5887 가짜꿀 댓글(2) 나두 2017-07-05 842 2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