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통령, 그리고 평창 > 네티즌칼럼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네티즌칼럼게시판 목록

쇼통령, 그리고 평창

페이지 정보

작성자 산야 작성일18-02-07 14:57 조회450회 댓글0건

본문

쇼통령 문재인, 그는 소탈하고 서민적인 이미지로 포장을 하기를 좋아합니다.
참모들과 와이샤스 차림에 커피잔들고 청와대 경내를 걸으며 담소를 나누는 모습을 보이기도 합니다.
아주 감성적인 대통령이라는 이미지로 비춰지기를 좋아하는 것 같습니다.
1987이라는 영화를 보고 울었다지요.
사고 현장에 가서는  유가족 붙들고 웁니다.

국민들은 이렇게 걸핏하면 잘 우는 대통령 좋아하지 않습니다.
국민들은 그를 화합형, 통합형 대통령이라고 생각지 않습니다.
왜일까요?
감성적인 모습을 보이면서 한편에서는 잔인하리 만큼 우파 숙청의 칼을 휘둘으니 말입니다.
대통령은 냉철하고 올바른 역사관이 있어야 하고  위기관리 능력이 있어야 합니다.

청와대에서 장'차관 워크숍인가 뭔가를 하면서 도시락을 시켜 먹으면서 국사를 논하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소탈하고 서민대통령의 모습으로 보이게 하려고 도시락을 시켜 먹은 모양인데,
도시락 하나의 가격이  96,800원 였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황제도시락이라는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진정 서민대통령이라면  그 비싼 도시락을 시켜 먹어야 되겠습니까?

문득 세월호 사고때가 생각이 납니다.
당시 모 장관이 사고 현장에 갔다가 허기가 져 컵라면 하나를 땅바닥에 쪼그리고 앉아 먹고 있는 모습을 사진기자놈들이 찍어 언론에 공개하고, 애들이 죽어가는 마당에 라면이 목구멍에 넘어가냐면서 연일 반복 보도를 해서 아주 개망신을 주고 난도질을
한적이 있습니다.

그런데 같은 무렵 당시 야당인 민주당의원놈들은 사고 현장 삐쭉 둘러보고 바로 고급일식집에 가서
그야말로 황제 식사를 했습니다.
그럼에도 언론은 이를 보도조차 않했습니다.
땅바닥에 쭈그려 앉아 컵라면 하나 먹은 장관은 아주 난도질한 언론이 말입니다.
이게 좌파들의 모습입니다.

평창올림픽이 평양올림픽이 됐다는 국민적 분노와 비난이 일고 있는 가운데 영하 20도를 오르 내리는 강추위 속에서 하루 종일 일에 매달리는 자원봉사자가 먹는 도시락 사진이 YouTube 올라와
교도소 죄수들이 먹는 밥도 이보다 낮겠다고 말들이 많은 상황입니다.
마침 현송월이라는 지지배 왔을때 한끼에 15만원짜리 밥을 먹이고 국빈 대접하듯이 하는 모습과 대비되어 국민들의 분노를 샀습니다.

2018년도 남북교류협력 기금 예산이 무려 1조에 가까운 9,624억이 편성되었다고 합니다.
국민 모두가 눈을 부릅뜨고 감시자가 되어야 합니다.
마식령 스키장에 우리 선수들을 합동훈련 한다는 구실로 보냈습니다.
그런데 이상한 것이 이번 올림픽과 전혀 관계없는 선수들을 전세 비행기에 태워 보냈다고 합니다.
전세기 비용만 9,000만원이 소요됐습니다.
지금까지 평창올림픽, 북한에 쓴 돈이 2억5,000만원입니다.
이제 시작인데 올림픽이 끝나고 그들이 돌아갈 때까지 얼마를 써댈지 모릅니다.
(2.2자 채널A 아침뉴스)

훈련기간도 이상합니다.
1. 31에 갔다가 그 담날인 2.1에  돌아왔습니다.
돌아오는 비행기에는 북한 선수들을 태우고 욌습니다.
합동훈련?
그것도 단 하루?
뭔가 국민들을 속이고 뒷거래를 하는게 아닌가 하는 합리적인 의심이 듭니다.

우리측 선수들에게 북에서는 유니폼에 태극기와 KOREA란 표식을 떼고 와라.
휴대폰과 책도 가져오지 마라 라고 해서 우리는 그리 했습니다.
그런데 북한 선수들은 버젓이 인공기와 김일성 부자의 뺏지를 달고 왔습니다.
국민 여러분!
이게 말이 됩니까?
국민들 속이 부글 부글 끓고 있습니다.
이제 젊은이들도 말도 안되는 이런 상황이 계속됨에 분노하고 있습니다.
이런 상황을 주변에 널리 알려 국민들이 제대로 알게 해야하지 않겠습니까?
밤은 깊어 새벽으로 가는데 가슴은 답답합니다.
그만 하고 이제 자리에 들렵니다.

2018. 2. 2 새벽에
 산야.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네티즌칼럼게시판 목록

Total 5,952건 1 페이지
네티즌칼럼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댓글(3)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73987 177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 댓글(2)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63057 207
5950 김정은 치하에서 살게될 수도 있는 이유 11가지 큰일이야 2018-05-22 897 15
5949 벌갱이들의 본질 및 대처법 민족의천황 2018-04-08 483 9
5948 애국을 가슴으로하는 자칭 우익에게 한마디 민족의천황 2018-04-08 338 8
5947 박근혜 전대통령 비난은 좌익들의 음모에 이용당하는 것이… 민족의천황 2018-04-08 340 7
5946 정부에 따지고 싶으면 국민신문고를 이용해 주세요 민족의천황 2018-04-08 232 1
5945 벌갱이 차단을 위한 시스템 도입 민족의천황 2018-03-30 844 11
5944 자영업자를 위한 정부 대책 댓글(1) 민족의천황 2018-03-30 323 3
5943 국민 신문고 민원 신청에 대한 여러가지 답변 민족의천황 2018-03-29 762 1
5942 국영학원 설립에 대한 답변 및 재심사 요청 민족의천황 2018-03-29 213 1
5941 김정은 정권은 좌파정권의 종말인가? 광승흑패 2018-03-26 383 5
5940 5.18 광주폭동 민원신청에 대한 답변 민족의천황 2018-03-17 947 5
5939 빈부격차 해소 및 서민물가 잡는 방법 민족의천황 2018-03-17 315 2
5938 박정희 대통령에 대한 또 하나의 감동 실화 산야 2018-03-16 546 22
5937 5.18 광주폭동 출판물 판매금지에 대한 위헌신청 민족의천황 2018-03-13 329 7
5936 애국우파 진영에 고함 산야 2018-03-06 386 6
5935 박사님이 무고죄로 반드시 고소해야 될 사람들 민족의천황 2018-03-05 390 18
5934 보랏빛 호수와 관련하여 싸움에임해서는물러서지않는다 2018-03-04 438 11
5933 위장 우익을 경계 합시다 댓글(1) 민족의천황 2018-03-02 440 11
5932 공정한 재판을 받을수 있는 사법개혁 민족의천황 2018-03-02 545 1
5931 5.18 폭동과 전자개표 부정당선 민족의천황 2018-02-27 380 3
5930 종북 대통령과 국민 민족의천황 2018-02-26 388 5
5929 북괴 김영철이 천안함을 폭침한건 아니다 민족의천황 2018-02-23 424 14
5928 2018. 3.1.은 태극기 혁명이다! 산야 2018-02-19 399 5
5927 일본인과 한국인의 단순 비교에 대한 판단오류 민족의천황 2018-02-17 370 4
5926 부동산 가격을 영원히 안정 시킬수 있는 방법 민족의천황 2018-02-14 400 5
5925 평창! 그 이후 댓글(2) 산야 2018-02-11 447 3
열람중 쇼통령, 그리고 평창 산야 2018-02-07 451 8
5923 북괴에 의한 전라 인민공화국을 타도 합시다 민족의천황 2018-01-05 1106 1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