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 그 이후 > 네티즌칼럼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네티즌칼럼게시판 목록

평창! 그 이후

페이지 정보

작성자 산야 작성일18-02-11 23:02 조회1,328회 댓글2건

본문

평창올림픽이 평양올림픽이라 불리는 가운데 어제 (2.9)개막이 됐습니다.
개막식 날 환영 만찬 리셉션에서 문재인은 의도된 외교적 참사를 저질렀습니다.
미국 펜스 부통령이 북 대표단과 조우하지 않게 동선 등을 조정 해달라고 요청했답니다.
그럼에도 만찬장에 북 대표단 김영남 등과 마주 앉게 자리 배치를 했습니다.
이를 안 펜스는 참석자들에게 손을 들어 인사만 하고 곧장 나갔다합니다.

이건 실수가 아닙니다.
의도적으로 미국을 모욕해서 한미 동맹에 균열이 가도록 한 큰 사건입니다.
문재인에게 한미동맹은 안중에 없습니다.
오직 북한의 김정은만 보입니다.
자식같은, 무자비한 김정은에게 잘 보이고 비위만 맞추면 그만입니다.
문재인을 만난 북의 김여정, 편한 시간에 방북해 달라는 김정은의 뜻을 전달했고 문은 사실상 수락했다고 합니다.

평창올림픽 이후가 더 걱정입니다.
올림픽이 흥행에 성공해도 어려울 판에 평창 같이 기본 인프라가 안돼있는 산꼴짜기에 무려 15조의 천문학적 돈을 들여 건설한게 평창입니다.

올림픽 기간에 또 얼마나 많은 돈이 투입 될 것이며, 북한에서 온 그 많은 떨거지들 모시는 데에는 또 얼마나 많은 돈을 쓰겠으며 이들이 돌아 갈 때는 얼마나 많이 싸서 보내겠습니까?

세계 동계올림픽이면서도 외국에서 오는 손님이 선수와 체육관계자 외에는 거의 없다는 소식입니다.
심지어 개막식 당일날 태극기 집회에 다녀온  애국시민이 현장 분위기를  이렇게 전해 왔습니다.
교통체증이 예상 됐던 도로는 매우 한산하고 외국인은 구경도 못했다고 합니다.

강원도나  이 나라가 큰 빚더미에 올라 앉을게 뻔하지 않습니까?
미국, 일본 모두가 경제적 호황을 누리고 있고 구직난이 아닌 구인난을 격고 있다는 소식입니다.
우리나라는 청년 실업률이 10%를 넘어섰다는 소식입니다.

기업을 육성하고 부가가치를 창출해서 일자리를 늘려야 함에도 문재인은 공무원 등 공공부분에 일자리를 늘려야 한다고 고집해서 경제학자들로부터 우려하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습니다.
상황이 이럼에도 문재인은 평양올림픽에 열중하고 김정은의  방북요청에 감읍해서 평양 갈 준비에 올인 할게 뻔합니다.

유엔과 국제적 대북제재를 받는 북한에게 올림픽을 구실로 하늘길도, 바닷길도,
땅길도 다 열어주었습니다.
사실상 대북 제재를 무력화 시켰습니다.
이제 5.24 조치도 폐기해서 금강산 관광 재개, 개성공단 재가동 해야 한다고 여론몰이를 할 것입니다.

(사실 개성공단은 박근혜 대통령을 불법 탄핵시키고 바로 국민 몰래  전기를 연결 시켜 줬음.
이를 안 공단 대표들이 항의 차 방북하려 정부에 방북신청을 요청했으며, 북한은 오지 못하게 한다는 보도가 한차례 있은 후 일절 보도를 않해 흐지부지 넘어간 일이 있음)

남북 정상회담을 통해 대북제재를 무력화시키고 또 얼마나 많은 돈과 물자를 갖다 바칠지 불을 보듯 뻔합니다.

2018년도 남북교류협력 기금이 1조원에 가까운 9,624억원이 편성되었다고 합니다.

이돈 정상회담 구실로 또 얼마나 갖다 바칠지 모릅니다.
돌이켜 보면 북한이 핵과 미사일 개발로 주민들의 삶은 도탄에 빠지고 스스로 붕괴 될  즈음 북에 산소마스크를 쒸워주는 짓을 계속해 왔습니다.
북한은 이러한 기회를 최대한 활용해서 핵과 미사일 개발에 박차를 가해 지금은 미국본토를 공격할 수 있다고 할 정도로 완성단계에 와 있습니다.

평화는 구걸해서 얻어지는게 아닙니다.
평화는 힘이 있고 확고한 안보의식이 있을 때 유지됩니다.
굳건한 한미 동맹이 유지돼도 어려울 판에 지금처럼 한미동맹을 노골적으로 깨는 작태를 문정권이 앞장서 하고 있으니 어찌한단 말입니까?

국민 여러분!
그동안 잠자코 계셨던 분들도 이제 나서야 합니다.
깨어나야 합니다.
대한민국 국민들이 자유민주주의 체제를 수호하려는 확고한 의지를 보일 때 그나마 한미동맹이 유지될 것입니다.
1975년 월남이 어이없이 패망하고 공산화된 것은 국민들이 자유민주주의 체제를 수호하려는 의지가 없음을 간파한 미국정부가
파리에서 평화협정을 맺고 철수했기 때문에 일어난 것입니다.

우리는 매우 위험한 기로에 놓여있습니다.
국민들이 자유민주주의 체제를 지킬 의지가 확고하냐? 그렇지 않냐에 따라 한미동맹이 유지되느냐? 깨지느냐의 문제에 직면하고 있습니다.

오는 3월1일에는 삼일절을 맞아 서울에서 자유민주주의 체제 수호 범국민 총궐기대회가 열립니다.
온 국민이 나서야 합니다.
태극기 부여잡고 외쳐야 합니다.
주변에 이웃에게 미리 알리셔서
손에 손 잡고 태극기 들고 서울로 진군합시다.

2018. 2. 10.
산야.





댓글목록

ohun22님의 댓글

ohun22 작성일

태극기 집회 아무리해도 말짱 도루묵  내전이일어나야 해결된다

산야님의 댓글

산야 댓글의 댓글 작성일

ㅎㅎ 오죽 답답하면 그리 말씀하시겠습니까?
허나 물이 100도가 돼야 끓듯이 많은 국민들이 자각하고 일어서야 합니다.
물이 90도가 돼도 엄청 뜨겁기는 해도 끓지는 않습니다.
100도가 돼야 비로소 끓습니다.
이대로 조금만 가면 100도 돼서 물이 끓듯이 문재인 끌어 내릴  날이 반드시 옵니다.
다만, 그냥 기다리기만 해서는 안됩니다.
국민 모두가 불쏘시개가 돼서 불을 계속 지펴야 합니다.

네티즌칼럼게시판 목록

Total 5,968건 1 페이지
네티즌칼럼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댓글(3)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75557 185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 댓글(2)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64794 220
5966 선거부정 진실규명에 너무 집착하면 안되는 이유 우주의신 2020-04-18 314 1
5965 나동강 전선과 선거 우주의신 2020-04-18 196 1
5964 전자개표의혹 해소 방법 우주의신 2020-04-18 189 2
5963 국가 안보 시스템과 대깨문의 실체 우주의신 2020-02-28 418 4
5962 ★ 코로나 예방 및 치료법 ★ 우주의신 2020-02-28 380 3
5961 ★ 갈릴레이와 5.18 광주폭동 ★ 우주의신 2020-02-15 371 2
5960 현행 사법제도의 문제점 및 개선방안 우주의신 2020-02-13 323 2
5959 광주 5.18 판사의 직권남용 및 무고죄 우주의신 2020-02-01 377 3
5958 방송에 의한 보수분열과 적화음모 우주의신 2020-01-26 429 9
5957 보수 위기의 근본원인 우주의신 2020-01-24 401 5
5956 일본을 이토록 저주하는 이유가 뭘까 정답과오답 2019-11-27 716 6
5955 조선과 일본을 읽으며 상통 2019-11-14 709 14
5954 단체를 조직해야 합니다 ~!! 3141592 2019-08-17 1021 8
5953 현실을 모르는 한심한 정부. 일본은 한국의 4차산업을 … 댓글(1) 애국안보수호 2019-07-03 1247 19
5952 4대강 사업은 박정희 대통령이 먼저 기획한 것 댓글(1) 야기분조타 2019-04-25 1473 10
5951 5.18과 호남의 표심(票心) 그리고 자유한국당의 선택 댓글(1) 유탱큐 2019-01-31 1759 20
5950 김정은 치하에서 살게될 수 있는 이유 11가지 댓글(2) 큰일이야 2018-05-22 4205 57
5949 벌갱이들의 본질 및 대처법 댓글(1) 민족의천황 2018-04-08 2283 31
5948 애국을 가슴으로하는 자칭 우익에게 한마디 댓글(1) 민족의천황 2018-04-08 1824 20
5947 박근혜 전대통령 비난은 좌익들의 음모에 이용당하는 것이… 댓글(1) 민족의천황 2018-04-08 1879 19
5946 정부에 따지고 싶으면 국민신문고를 이용해 주세요 민족의천황 2018-04-08 1540 6
5945 벌갱이 차단을 위한 시스템 도입 댓글(1) 민족의천황 2018-03-30 2355 27
5944 자영업자를 위한 정부 대책 댓글(4) 민족의천황 2018-03-30 1675 6
5943 국민 신문고 민원 신청에 대한 여러가지 답변 민족의천황 2018-03-29 2237 4
5942 국영학원 설립에 대한 답변 및 재심사 요청 민족의천황 2018-03-29 1435 2
5941 김정은 정권은 좌파정권의 종말인가? 광승흑패 2018-03-26 1729 8
5940 5.18 광주폭동 민원신청에 대한 답변 민족의천황 2018-03-17 2416 7
5939 빈부격차 해소 및 서민물가 잡는 방법 민족의천황 2018-03-17 1602 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