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국우파 진영에 고함 > 네티즌칼럼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네티즌칼럼게시판 목록

애국우파 진영에 고함

페이지 정보

작성자 산야 작성일18-03-06 19:30 조회252회 댓글0건

본문

우파 진영에 있는 애국국민, YouTube방송 진행자, 강연에 나오시는 대학교수, 태극기 집회에 나오시는 연사, 집회를 이끄시는 단체장에게 고합니다.

1. 용어선택에 관하여.

이념적 대칭 개념의 용어에서 "보수 ,진보" 라는 용어를 거의 많은 사람들이 사용합니다.

"우파, 좌파"라고 해야 맞습니다.

원래 용어는 "좌익, 우익"이었습니다.

 

1- 1 "보수 ,진보"라는 용어는 좌파들이 진보라는 가면 뒤에 숨어서 종북좌파 활동을 용이하게 하기 위해서 만들어 쓰기 시작했고,

 좌경화된 언론이 이를 계속 사용하다보니 우파진영의 인사들이 별 생각없이 따라 하게되고 머리속에 각인되고 입에 붙어 지금도 보수 진보라고 합니다.

보수 진보라는 용어의 개념을 정리 해 봅니다.

보수: 뭔가 자기 기득권만 지키고 비 개혁적이고 고집스런 부정적인 개념으로 써 왔습니다.

진보:뭔가 개혁적이고 진취적이고 발전적인 개념으로 생각되는 용어입니다.

필자는 기회 있을 때마다 좌파, 우파라는 용어를 써야 한다고 강조 해왔습니다.

요즘들어 더 확실하게 하자면, "애국우파, 종북좌파" 라고 해야 한다고 강조합니다.

여러 곳에 이런 취지의 글을 올리기도 했습니다.

좌파들은 용어를 기가 막히게 잘 만들어 사용합니다.

선전 선동의 귀재들입니다

개념 없는 연사들, 별 생각 없이 좌파들이 저들 위상을 높히고 국민들 선동하기 위해 만든 용어를

그대로 써 줍니다.

 

1- 2. 우리나라와 다른 나라를 , 또는 다른 나라를 복합으로 지칭할 때의 호칭.

대한민국과 미국을 같이 호칭할 때  "한미"라고 합니다.

한중" "한일"이라고 하지요.

우리보다 강대국이라 할지라고 우리 한국을 앞에다 붙입니다.

이건 맞습니다.

문제는 다른나라를 2개국 이상 같이 호칭할 때가 문제입니다.

이때는 우리와 가까운 나라를 앞에 그렇지 못하거나 덜 가까운 나라를 뒤에 붙혀야 맞습니다.

"미일,또는 "한미일"이라 합니다.

그런데 중국이나 북한을 다른 나라나 우리나라와 연계해서 호칭할 때

"중미" " 북미" "한중일"로 호칭합니다.

이건 아주 잘못된 것입니다.

 

북한은 분명 우리의 주적입니다.

미국은 우리의 혈맹이고 우방입니다.

"미북" "미중"이라고 해야 합니다.

그런데 "미북" " 미중"이라고 호칭하는 것을 들어 보지를 못했습니다.

혹자는 용어가 뭐 그리 중요하냐고 합니다.

중요합니다.

용어속에 우리의 생각과 사상이 담겨져 있기 때문입니다.

 

1- 3. 민노총의 한상균이 서울을 무법천지로 만든 불법 폭력시위를 "민중총궐기"라 합니다.

이 시위에서 경찰차 50여대가 불 탓으며 경찰 103명이 부상을 입어 입원까지 한 사건입니다.

이것을 우파 진영의 인사들이 글을 쓰거나 연설할 때 민중총궐기라고 합니다.

불법 폭력 시위라고 해야 하지 않습니까?

좌파들은 "촛불혁명"이라고 합니다.

우파 진영에서는 "촛불반란"이라고 해야 합니다.

이유는 굳이 설명 않해도 아실거라 믿습니다.

다 설명하자면 글이 너무 길어집니다.

촛불성지 "촛불 오염지"라고 해야합니다

 

2. 태극기 집회 시 태극기와 성조기 드는 방법에 대하여.

집회에 가보면 성조기도 많이 보입니다.

좋은 현상입니다.

월남과는 달리 대한민국 국민들은 좌빨을 제외하고는 한미동맹을 굳건히 해야 한다는

의미로 성조기를 듭니다.

그러한 것을 미 트럼프 정부에 보내는 메세지이기도 합니다.

그런데 문제는 태극기 밑에다 조그만 성조기를 매달고 다닙니다.

이거는 국제적 예의에 어긋나는 것입니다.

태극기와 성조기를 각 각 들던지,

정 같이 들고 싶으면 같은 사이즈의 태극기와 성조기를 곂으로 같이 달면 됩니다.

 

예를 들어 보겠습니다

우리보다 훨씬 후진국이 우리의 많은 도움을 받고 성장 했습니다.

우리가 그 나라를 방문 했습니다.

그런데 그들이 우리를 환영한답시고 자국의 국기 밑에 조마마한 태극기를 대롱 대롱 매달고 있으면

우리 기분이 어떨까요?

마찬가지 입니다.

국제사회에도 이러한 예의가 분명 존재합니다.

G2라고 불리는 중국도 미국의 어마무시한 군사력과 경제력 앞에 비 반미 합니다

트럼프가 중국에 갔을 때 시진핑이 계속 옆에서 최고의 대접을 한 예와 둘이서 서서 대화할 때 시진핑이 손을 주머니에 넣고 있는 것을

트럼프가 바라보자 시진핑이 손을 슬그머니 뺏다는 일화도 있습니다.

중국도 이러 할진대 쥐뿔도 없는 나라에서 친북, 친중, 반미 정책으로 일관하고 있습니다.

 

미국과 친하게 지내자면 사대주의고

중국과 친하게 지내다 못해 글종하는 것은 사대주의 아닙니까?

해방 전후,6.25 이후 세계 최빈국이었던 대한민국입나다.

적화 일보 직전까지 갔던 대한민국에 미국의 젊은이들을 보내 그 피로 대한민국을 지켜주고

지속적인 원조를 했으며, 그것을 바탕으로 걸출한 지도자 박정희 대통령이 있었기에 오늘의

세계 경제 10위권의 대한민국이 존재하는 것입니다.

지금은 그것을 다 말아 먹고 있지만 말입니다

 

우리 이러면 안됩니다.

은혜를 원수로 갚고 있습니다.

미국에서 우리를 볼 때 얼마나 배신감을 느끼고 괘씸하겠습까?

국민 모두 큰 성찰이 필요합니다.

 

2018. 3. 6.

조광연 요한.

 

추신: 이 글을 읽으시는 분들로 인해서 공감대가 확산되기를 바라며 YouTube 방송 진행자,

강연하시는 교수 집회에 나오시는 연사, 태극기 집회를 이끄시는 단체장들께 전달이 돼서

올바르게 정리, 정립이 되게 협조 해 주시면 고맙겠습니다.

 

많은 전파도 부탁드립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네티즌칼럼게시판 목록

Total 5,952건 1 페이지
네티즌칼럼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댓글(3)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73639 175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 댓글(2)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62724 207
5950 김정은 치하에서 살게될 수도 있는 이유 11가지 큰일이야 2018-05-22 350 1
5949 벌갱이들의 본질 및 대처법 민족의천황 2018-04-08 262 8
5948 애국을 가슴으로하는 자칭 우익에게 한마디 민족의천황 2018-04-08 169 4
5947 박근혜 전대통령 비난은 좌익들의 음모에 이용당하는 것이… 민족의천황 2018-04-08 137 5
5946 정부에 따지고 싶으면 국민신문고를 이용해 주세요 민족의천황 2018-04-08 118 0
5945 벌갱이 차단을 위한 시스템 도입 민족의천황 2018-03-30 664 9
5944 자영업자를 위한 정부 대책 댓글(1) 민족의천황 2018-03-30 178 2
5943 국민 신문고 민원 신청에 대한 여러가지 답변 민족의천황 2018-03-29 606 1
5942 국영학원 설립에 대한 답변 및 재심사 요청 민족의천황 2018-03-29 124 1
5941 김정은 정권은 좌파정권의 종말인가? 광승흑패 2018-03-26 223 4
5940 5.18 광주폭동 민원신청에 대한 답변 민족의천황 2018-03-17 765 3
5939 빈부격차 해소 및 서민물가 잡는 방법 민족의천황 2018-03-17 162 2
5938 박정희 대통령에 대한 또 하나의 감동 실화 산야 2018-03-16 319 14
5937 5.18 광주폭동 출판물 판매금지에 대한 위헌신청 민족의천황 2018-03-13 210 6
열람중 애국우파 진영에 고함 산야 2018-03-06 253 6
5935 박사님이 무고죄로 반드시 고소해야 될 사람들 민족의천황 2018-03-05 259 13
5934 보랏빛 호수와 관련하여 싸움에임해서는물러서지않는다 2018-03-04 277 10
5933 위장 우익을 경계 합시다 댓글(1) 민족의천황 2018-03-02 304 9
5932 공정한 재판을 받을수 있는 사법개혁 민족의천황 2018-03-02 429 1
5931 5.18 폭동과 전자개표 부정당선 민족의천황 2018-02-27 237 3
5930 종북 대통령과 국민 민족의천황 2018-02-26 250 4
5929 북괴 김영철이 천안함을 폭침한건 아니다 민족의천황 2018-02-23 288 12
5928 2018. 3.1.은 태극기 혁명이다! 산야 2018-02-19 282 4
5927 일본인과 한국인의 단순 비교에 대한 판단오류 민족의천황 2018-02-17 242 4
5926 부동산 가격을 영원히 안정 시킬수 있는 방법 민족의천황 2018-02-14 264 3
5925 평창! 그 이후 댓글(2) 산야 2018-02-11 307 3
5924 쇼통령, 그리고 평창 산야 2018-02-07 303 6
5923 북괴에 의한 전라 인민공화국을 타도 합시다 민족의천황 2018-01-05 497 1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