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정권은 좌파정권의 종말인가? > 네티즌칼럼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네티즌칼럼게시판 목록

김정은 정권은 좌파정권의 종말인가?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광승흑패 작성일18-03-26 16:19 조회221회 댓글0건

본문

김정은 정권은 좌파정권의 종말인가?

 

3752_3881_292.png

김휘국 워싱턴 버지니아 대학 교수

 

김정은 정권이 몰락할 것인가에 대한 답은 최근 전개되고 있는 국제관계의 발전에서 더욱 분명해지고 있다. 핵을 내려놓지 않으면 미국의 지속적인 봉쇄정책에 의해 생존이 어려워 내부도전으로 붕괴되거나, 아니면 세계 질서를 유지하려는 미국의 군사적 행동으로 사라지게 될 것이다.

 

가능성은 희박하지만 만일 북한이 핵을 내려놓는다 해도, 지금까지 인민을 탄압 착취하고 가용자원을 총동원하여 성취한 핵무기를 포기하는 순간, 독재 정권을 유지할수 있는 응집력이 사라지고, 김정은 정권은 자체 하중에 의해 몰락의 길로 들어서게 될 것이다. 세계가 자유민주 시장경제를 향하여 지난 30년간 위대한 변천을 해 왔는데, 북한은 독재정권을 유지하기 위하여 국경을 봉쇄하고 정보유입을 막으면서 반대자는 무자비하게 처단하여 우민정치로 다스려 왔다. 벌써 사라젔어야 할 북한 체제를 위해 미국의 대북정책을 완화하려고 나서는 남한의 문 정권은, 이념적 뿌리를 둔 북한의 붕괴가 좌파정권의 종말을 가져올 것이기 때문인가?

 

그러면, 김정은이 몰락하면 남한의 죄파정권은 어찌될 것인가? 이에 대한 답은, 문 정권도 함께 사라져야하고, 자연히 사라지게 될 것이다. 우선 인권을 유린하고 정치범을 수용소에 보내 참혹하게 아사시키며, 모든 자원을 핵무기 개발에 집중해 온 북한 정권에 대하여, 친북 좌파정권은 북한 인권을 외면하고 우리 민족끼리 평화를 내세우고 운동권 방식의 선전선동으로 사회주의 국가를 만들려고 시도해 왔으나, 김정은 몰락의 충격은 SNS의 힘으로 민심이 이탈하여 이들의 국내정치 기반이 사라질 것이다.

또한 문 정권은 입으로는 한미 안보동맹을 말하면서 행동으로는 북한의 편에서 미국의 제재나 군사행동을 약화시켜 왔다. 문 정권이 통일 한국이나 자유민주 진영에 역행한다고 판단되면, 현정권을 물러나게 하는 지렛대는 국내외에 얼마든지 있을 것이다. 이를테면, 미국이 무역이나 외환을 조이면, 수출에 의존하고 있는 한국의 경제는 힘없이 무너지고, 정책의 실패로 인해 문 정권은 국민의 저항에 직면하여 실각하게 될 것이다.

문 대통령이 홀대받고 와서 지난 구정에 중국에 새해인사 (세배)를 하는 것을 보고, 그가 친중을 하는 배경이 무엇인가 곰곰이 생각해 보았다. 우선 중국의 사회주의 노선을 지지하고 있으며, 가능하면 한국도 토지 국유화 같은 정책을 시행하려는 이념적 동일성에 있었을 것이다. 다음은 보수세력의 배경인 한미 안보 동맹을 이탈하여 친중-친북 으로 아시아에서 그의 좌파성향의 정치적 입지를 강화하려고 시도하였을 것이다.

그러나 문 대통령의 중국관은 허상에 불과하다. 최근 중국 외상 왕이가 말했듯이, 중국은 아직도 개발도상국가 이다. 개인당 평균 국민소득은 IMF에 의하면 2017년에 중국은 8,830달러이며, 한국은 2만9,115달러로 중국보다 3.3 배나 앞선다 (미국은 5만9,475달러). 중국은 한국의 기술을 복사하여 수출하는 경쟁국이며, 중국이 사드배치로 여행을 중단시키면, 한국도 상응한 경제 제재를 가할만큼 힘을 가지고 있다.

중국이 시장경제 체제에 도달하려면 아직도 요원하다. 시진핑 주석이 최근 장기 집권을 위한 법을 고친 후 서구 언론은 중국의 푸틴화 (Putinization) 라고 비판하고 있다. 중국은 정부가 보이지 않는 손으로 경제활동의 제 분야를 강력히 통제하고 있다. 왜 문 정권이 반미 친중을 하려는 것인지, 무지에 의한 발상이라 할 것이다. 미국은 지금 Oil Shale Gas 의 매장량이 지구상에서 가장 많은 나라로 추정되고 있으며, 이로 인해 국제정치와 지정학적 판도가 미국 중심으로 변하고 있다. 한국은 대미 수출 뿐만이 아니라, 미국과 자본을 합작하고 선진기술을 계속 배워서 세계시장에 진출하여야 한다. 한미군사동맹으로 인해 경제적으로 발전을 이룩한 한국이, 갑자기 외교노선을 달리하여 후진국인 중국에 기대면, 정치군사적 불신으로 인해 경제적 불이익을 자초하게 되어, 결과적으로 가히 국가의 자살행위라 할 것이다.

동서 고금을 막론하고 정치는 대중의 지지를 받기 위하여 실현 가능성이 없더라도 달콤한 말이나 행동으로 선전하고 선동을 한다. 지금으로부터 2500년 전 고대 그리스는 여러 도시국가였는데, 거대한 페르시아 제국이 두차례 침공을 하였으나 단합하여 격퇴시켰다. 전후에 아테네의 주동으로 델리안 동맹을 구성하였으나 스파르타는 아테네를 경계하여 가담하지 아니하였고, 스파르타 육군과 아테네의 해군 사이에 펠로폰네소스 전쟁이 발발하였다. 이로인해 그리스 문명이 퇴조하게 된다. 아테네는 빈부차가 심하여, 가난한 시민이 의회를 장악하여, 법안을 마음대로 상정 통과시키고, 부자들의 재산을 빼았았다. 유산자들은 재산을 도피시키고 감당키 어려운 세금으로 고통을 당하였다. 그러자 마케도니아의 필립2세가 침공하여 들어오니 시민들이 점령군에 환호하고 그리스는 멸망한다. 문 정권이 무엇을 배울 것인가?

끝으로 김정은과 한국의 좌파정권이 몰락하면 한국의 우파정권은 정권을 인수할 능력이 있는가? 지난 탄핵 절차에 문제가 있었고, 지금 검찰이 꾸며서 기소한 것 처럼 그분이 뇌물을 받았다고 필자는 보지 않는다. 그러나 솔직히 말해, 지도자로서 통치력이 부족하였기 때문에 실각한 것이다. 또한 지금 야당을 보면 참신한 사람이 부족하고, 공천 비리나 부정부패로 얼룩진 흔적을 지울수 없는 느낌이다.

당수가 자신이 희생하여 당을 살리기 보다, 차기 대권을 향하여 자신의 울타리를 만들고 있는 것 같이 보인다. 누가 진정으로 통일 한국의 지도자가 될 것이며, 건전한 민주정치의 세력을 구축할 것인가는 국민의 과제이다. 펜앤드마이크가 지성인의 광장을 마련하여 국민을 계몽하는 것은 매우 희망적이다. 국제 왕따의 지도자를 뽑아 또 한번 한국을 10년이상 후진 시켜야 할 것인가? 모두가 유권자들의 몫이다.

김휘국<미국 워싱턴 버지니아 대학 교수>


http://www.pennmike.com/news/articleView.html?idxno=3752

 

 

현하 대한민국의 가장 큰 딜레마는 자유 우방, 혈맹인 미국이 신뢰할 수  친미 보수 우파 정당이 없는 것이다. 김영삼도 이병박도 박근혜도 친미가 아니었다. 미국도 한계가 있다. 북이 궤멸되고 남의 문재인 좌빨 정권이 붕괴되면 그 대타로 친미 보수 우파가 등장해야 되는데 지금 야당에 그런 존재감이 없는 것이 대한민국 미래의 불확실성을 보여준다. 홍준표도 조원진도 알고 보면 친미가 아니고 오히려 친중이다. 우째, 미국이 북을 소멸시키고 자유 통일대한민국 밥상을 차려 주어도 이것을 받아 먹을 보수우익 정당이 없고 정치권 인물이 없으니 그야말로 "시일야방성대곡"이로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네티즌칼럼게시판 목록

Total 5,952건 1 페이지
네티즌칼럼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댓글(3)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73638 175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 댓글(2)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62723 207
5950 김정은 치하에서 살게될 수도 있는 이유 11가지 큰일이야 2018-05-22 346 1
5949 벌갱이들의 본질 및 대처법 민족의천황 2018-04-08 261 8
5948 애국을 가슴으로하는 자칭 우익에게 한마디 민족의천황 2018-04-08 167 4
5947 박근혜 전대통령 비난은 좌익들의 음모에 이용당하는 것이… 민족의천황 2018-04-08 136 5
5946 정부에 따지고 싶으면 국민신문고를 이용해 주세요 민족의천황 2018-04-08 117 0
5945 벌갱이 차단을 위한 시스템 도입 민족의천황 2018-03-30 662 9
5944 자영업자를 위한 정부 대책 댓글(1) 민족의천황 2018-03-30 177 2
5943 국민 신문고 민원 신청에 대한 여러가지 답변 민족의천황 2018-03-29 603 1
5942 국영학원 설립에 대한 답변 및 재심사 요청 민족의천황 2018-03-29 122 1
열람중 김정은 정권은 좌파정권의 종말인가? 광승흑패 2018-03-26 222 4
5940 5.18 광주폭동 민원신청에 대한 답변 민족의천황 2018-03-17 764 3
5939 빈부격차 해소 및 서민물가 잡는 방법 민족의천황 2018-03-17 159 2
5938 박정희 대통령에 대한 또 하나의 감동 실화 산야 2018-03-16 317 14
5937 5.18 광주폭동 출판물 판매금지에 대한 위헌신청 민족의천황 2018-03-13 209 6
5936 애국우파 진영에 고함 산야 2018-03-06 249 6
5935 박사님이 무고죄로 반드시 고소해야 될 사람들 민족의천황 2018-03-05 257 13
5934 보랏빛 호수와 관련하여 싸움에임해서는물러서지않는다 2018-03-04 275 10
5933 위장 우익을 경계 합시다 댓글(1) 민족의천황 2018-03-02 303 9
5932 공정한 재판을 받을수 있는 사법개혁 민족의천황 2018-03-02 427 1
5931 5.18 폭동과 전자개표 부정당선 민족의천황 2018-02-27 236 3
5930 종북 대통령과 국민 민족의천황 2018-02-26 249 4
5929 북괴 김영철이 천안함을 폭침한건 아니다 민족의천황 2018-02-23 287 12
5928 2018. 3.1.은 태극기 혁명이다! 산야 2018-02-19 280 4
5927 일본인과 한국인의 단순 비교에 대한 판단오류 민족의천황 2018-02-17 240 4
5926 부동산 가격을 영원히 안정 시킬수 있는 방법 민족의천황 2018-02-14 263 3
5925 평창! 그 이후 댓글(2) 산야 2018-02-11 306 3
5924 쇼통령, 그리고 평창 산야 2018-02-07 302 6
5923 북괴에 의한 전라 인민공화국을 타도 합시다 민족의천황 2018-01-05 492 1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