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스템클럽
 
 
작성일 : 17-01-12 14:25
박근혜 자살, 나는 이렇게 생각한다(비바람)
 글쓴이 : 비바람
조회 : 4,212   추천 : 220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박근혜 대통령을 향해 자살하라는 일갈이 논객넷에서 나온 것에 대해 나는 논객넷의 회장으로서 상당한 자부심을 느낀다. 대한민국에서 내노라하는 시민논객들이 집결해 있는 논객넷에서, 나라꼴이 이 모양 이 꼴인데도 이런 소리가 하나도 없었다면 그건 비겁일 뿐이었다.



대통령을 향해 자살하라고 일갈하는 것은 불경이다. 불경이기 이전에 상식을 벗어난 일이고, 인륜에도 반하는 일이다. 이건 순전히 대한민국이 평온하고 정상적인 상황일 때에 그렇다는 얘기다. 그러나 작금의 국가상황은 혁명이 있어야 수습이 가능할 정도로 혼란으로 치닫고 있다.



박근혜가 대통령에 취임한 날부터 논객넷의 논객들은 이구동성으로 박근혜를 향해 이렇게 외쳤다. 종북을 척결하십시오! 논객넷의 논객들이 박근혜를 대통령에 세운 이유가 여기에 있었고, 논객넷의 존재 이유가 여기에 있었기 때문이다. 종북척결을 못할 거라면 애초부터 박근혜가 청와대에 있을 필요가 없었다.



태극기 물결이 대통령 탄핵 기각을 외치고 있다. 백만의 태극기가 모여서 추구하는 목표가 고작 탄핵 기각뿐이라면 무너지는 보수우파 세력에게 달라지는 것은 없다. 대통령 탄핵이 기각된다고 해서 대한민국에 무엇이 달라지겠는가. 대통령의 명예는 보존될지언정 이미 땅에 떨어진 보수우파의 가치는 일어설 수 없다.



대통령의 운명을 헌재에 맡기는 것보다 어리석은 일은 없다. 헌재 판결이 나올 때쯤 대통령 임기가 끝나버린다면 탄핵이 기각된다고 해서 무엇이 달라지겠는가. 그때까지 좌익세력은 세월을 만난 듯 대통령을 난도질하고 우파세력을 짓밟을 것이다. 지금도 충분히 사망에 이를 만큼 보수세력은 짓밟혔는데, 탄핵 결정 때까지 짓밟힌다면 보수세력은 재기가 불가능한 영원한 파멸에 이를지도 모른다.



탄핵열차는 폭주하는 기관차이다. 탄핵열차는 보수우파를 태우고 파멸이라는 종착역을 향해 달리고 있다. 보수우파의 선택은 딱 두 가지다. 열차를 세우던가, 열차에서 뛰어내리는 것이다. 그 어느 것이든 보수우파는 결연한 결단이 필요하고, 거기에는 유혈이 동반할 수도 있다.



대통령이 할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은 좌익들과 싸우는 것이고, 가장 나쁜 것은 탄핵판결까지 가만히 앉아서 기다리는 것이다. 그러나 지금 대통령은 포박당해 싸울 수가 없다. 방법은 태극기가 박근혜를 대신하여 싸워주는 것이다. 그런데 태극기의 목표가 싸울 생각은 없이 탄핵 기각 구호만 외쳐댈 것이라면 정답은 없다.



헌재에서 탄핵 기각이 되더라도 그때는 이미 대통령의 임기가 끝나 있거나, 임기가 남아있더라도 박근혜 정권은 이미 숨만 붙어있는 식물정권이 되어있기 때문에 힘을 쓸 수 없다. 보수우파는 고스란히 보수우파가 침몰하는 광경을 바라만 볼 수밖에 없다. 탄핵의 싸움에만 몰두하는 것은 다시 한 번 좌익의 함정에 빠지는 것이다. 탄핵기각만 외치단간 보수우파의 미래는 파멸이거나 불임을 면할 길이 없다.



태극기는 국회로 진격해야 한다. 국회로 진격하여 국회를 점령하고 국민의 이름으로 국회 해산을 선포하여야 한다. 국회를 해산하고 총선을 실시하여야 한다. 그게 대통령을 구하는 길이고, 보수우파를 구하고 대한민국을 구하는 길이다. 탄핵 기각만 기다리는 것은 박근혜는 살릴 수 있을지언정 보수우파는 계속적으로 짓밟힐 수밖에 없다.



박근혜의 자살론은 그래서 근거를 가지고 인터넷을 배회하는 것이다. 박근혜 자살론자들은 탄핵 사태에서 대한민국의 암울한 미래를 예견했기 때문이다. 싸울 수 없는 박근혜라면 차라리 보수우파의 파멸 열차를 멈춰달라는 주문인 것이다. 최순실 사태와 부당한 탄핵에 대하여, 유언비어와 모함과 좌익과 언론에 대하여 죽음으로서 저항하라는 것이다. 박근혜 보다 보수우파와 대한민국이 중하기 때문이다. 



계백 장군이 황산벌로 출군하면서 왜 식구들을 베었을까. 살아서 수치를 당하느니 죽어서 명예를 지키라는 것이었다. 인터넷과 유튜브를 돌아다녀 보라. 정유라는 박근혜의 딸이라는 주장, 정윤회와 7시간의 밀회 주장 등으로 대통령의 명예는 땅에 떨어지고 우리가 세웠던 보수의 가치마저 생매장 당하고 있다. 지지자인 나도 자살하고 싶은 판에, 죽음으로서 명예를 지키고 허위에 저항하라는 주장이 그렇게 매도당할 주장은 아닌 것이다.



물론 가장 좋은 방법은 살아서 싸우는 것이다. 그러나 그러지 못했기에 죽어서 싸우라는 주장인 것이다. 탄핵 때문에 백만의 태극기가 모였다면 대통령의 죽음 때문이라면 몇 백만의 태극기 모일 것인가. 그 몇 백만의 태극기로 열세의 전장에서 돌파구를 만들어보는 것을 대통령 자살론자들은 꿈꾸는 것이다.



대통령의 자살로 난국을 타개하는 방법은 그리 좋은 방법은 아니다. 그러나 나는 대통령의 자살을 주장하는 사람들에게서 비장미를 느낀다. 우리 대한민국은 맨몸에 포탄을 안고 탱크에 돌진하던 사람들의 피로 세워진 나라다. 이제 다시 대한민국이 위태로워진다면 우리 모두는 육탄돌격의 후보자들인 셈이다. 무명서생도 그런 각오일진데 하물며 대통령이야 대한민국을 위해서라면 자기 목숨은 초개(草芥)처럼 버릴 줄 알아야 한다.





비바람


추천 : 220

멸공공수 17-01-12 14:50
 
1 탄핵되면 빨갱이들이 자기들말이 맞다고 더 난리 칠꺼 같고..언론은 거짓말 더 일삼을꺼 같고...보수의 목소리는 줄어들꺼 같고....박근혜보다 나은 보수의 지도자가 나올려고 해도 거짓말 언론때문에 쉽지 않을꺼 같고...

2 탄핵기각되고 박근혜가 예전같이 빨갱이와 공존하는 경우,,,진짜 답이 없는 박근혜,,,

3 탄핵기각되서 박근혜가 정신차려 계엄령 선포하고 빨갱이 잡아들이는 가장 좋은경우가 되쓰면 하는 바람입니다..아직도 드라마만 보는지 모르겟지만...
 
 

Total 9,583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5.18가산점전단지, 청주유골 전단지 파일(최종) 관리자 04-24 2851 152
공지 해외에서 송금 하시는 방법: 관리자 12-30 4944 151
공지 “5.18 영상고발” 화보에 대하여 지만원 10-24 16355 458
공지 제71광수 황장엽, 기하학적 분석 (1) 노숙자담요 08-05 135128 471
공지 <5.18 大여적재판의 법정에 세울 채증자 명단> 노숙자담요 04-25 77438 1072
공지 5.18광주 북한침략군 집단광수 입증증거 (1) 노숙자담요 03-02 127920 537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06-10 212805 753
공지 5.18 광주에 왔던 북한특수군 광수들 자료방 (5.18 게시판) 관리자 06-24 160609 267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지만원 04-02 257061 758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지만원 04-02 250220 730
공지 "신간 5.18 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솔로몬 앞에 선… 지만원 08-15 375987 1264
9583 지만원은 홍준표의 당선을 간절히 바란다 지만원 18:25 1356 166
9582 전두환을 고소한 광주단체의 황당성 지만원 17:44 736 102
9581 유승민은 애국적 단일화를 결단하라 (비바람) (1) 비바람 04-28 1244 141
9580 답 변 서(광수재판) 지만원 04-28 1183 187
9579 보수단일화를 반대하는 자는 매국노다!(비바람) (5) 비바람 04-28 1526 141
9578 남재준, 광주-전라도 전역 5·18 북한군 개입 현수막 걸어(뉴스… 지만원 04-27 3753 313
9577 청주유골 430구에 대한 진상규명 촉구 기자회견 예정 지만원 04-27 1974 248
9576 월남참전 장병들에 드리는 격문: 문재인 멱살 잡아라 지만원 04-26 3363 395
9575 5월의 시국과 애국국민들의 사명 지만원 04-25 4105 374
9574 5.18가산점전단지, 청주유골 전단지 파일(최종) 관리자 04-24 2851 152
9573 광주 빨갱이들, 전두환 상대 제발 고소 좀 해봐라 지만원 04-24 2402 305
9572 5.18 최후의 결전이 운명을 가릅니다 지만원 04-24 2015 285
9571 빨갱이 JTBC, 이번엔 전두환 회고록 맹폭격 지만원 04-24 2917 346
9570 광수 부정하고 다니는 우익은 간첩 지만원 04-24 2248 293
9569 공부 없는 대선주자들 지만원 04-23 2853 294
9568 5.18식 정치선동 횡행, “홍 찍으면 문 된다” 지만원 04-22 4082 384
9567 통영 여성분의 1인 시위 지만원 04-22 2550 312
9566 “보수연합대토론회” 초청장은 괴문자 지만원 04-22 2236 200
9565 <성명서> 홍유남조, 후보 네명은 대동단결하라! 비바람 04-21 2221 241
9564 국혼운동본부, 전두환 회고록지지 기자회견 전문 지만원 04-21 1793 228
 1  2  3  4  5  6  7  8  9  10    


[HOME]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