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스템클럽
 
 
작성일 : 17-04-20 14:52
국무총리와 경찰청장에 대규모간첩단 잡을 실마리 제공
 글쓴이 : 지만원
조회 : 3,875   추천 : 335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국무총리와 경찰청장에 대규모간첩단 잡을 실마리 제공

 

모든 국민들께 부탁드립니다. 국무총리와 경찰청장에 2개의 간첩본부를 일망타진할 수 있는 단서가 있으니 빨리 착수하라는 범국민적 압력이 필요합니다.  


2014년 5월 13일 청주 흥덕지구 축구공원 조성 과정에서 지하 1m 깊이로 패인 넓은 운동장에 똑같은 규격의 나무판(칠성판) 위에 발가벗은 시체를 올려놓고 하얀 비닐로 둘둘 감아 포장한 후 그 위에 군번을 매기듯 일련번호가 쓰인 유골 430구가 발견되었다. 이런 시체포장 방법은 오로지 1980년 광주에서만 일시적으로 존재했다. 5월이라 시체가 마구 썩어 악취 나는 물이 흐르자 비닐포장 방법이 등장했던 것이다. 
 

이것이 보도되자 유골은 그 다음날 컨테이너박스로 옮겨졌고, 그 사진까지 공개됐다. 보도기사를 2015년에야 뒤늦게 접한 나는 흥덕경찰서와 청주시 체육과에 전화를 걸어 유골의 행방을 물었지만 두 곳 다 화장했다고 답했다. 그러나 이는 거짓말이었다.  

첫째, 그 많은 무연고 유골을 화장하려면 화장업체들에 입찰공고를 해야 하는데 그런 입창공고를 찾을 수 없다.  

둘째 ‘데일리메디’ 기사에 의하면 2014년에 충북지역 전체에서 화장된 무연고 유골은 모두 18구였다.  

청주유골 430구는 분명히 1980년 5월 21-22일 밤 6회에 걸쳐 광주교도소를 공격하면서 사살된 북한특수군 시체였다. 그 외에 이렇게 많은 유골이 집단적으로 규격 포장되어 있을 리가 없고, 일련번호가 쓰일 리 없다. 이런 형태의 집단유골은 그 어떤 다른 경우에서는 발생할 수 없다.  

이 집단 유골을 광주에서 청주로 이송해온 이유는 문경 월악산 부근에 둥지를 튼 간첩 아지트에 본부를 둔 지방-간첩들이 감시하고 통제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였을 것이다. 이 유골이 들어 있는 컨테이너 박스는 분명 청주시의 관할이었을 것이다. 이 컨테이너가 어디로 증발되었는지를 추궁하면 경천동지 할 두 가지 월척을 잡아낼 수 있다.  

하나는 문경-월악산 지역을 본거지로 하여 그 지역 일대를 관리하는 간첩들을 일망타진할 수 있고, 다른 하나는 컨테이너 박스를 2014년 10월 4일 인천에서 김정은 전용기에 실어준 공무원 신분의 간첩들 그리고 이들과 연계된 간첩들을 일망타진할 수 있을 것이다. 물론 이렇게 되면 5.18의 전모가 고스란히 드러날 것이다. 아래 글을 참조하기 바란다.  

http://www.systemclub.co.kr/board/bbs/board.php?bo_table=board01&wr_id=14905 

        
                                     당부의 말씀

이 글을 많이 확산시켜 주심과 동시에 대한민국경찰청장에 간첩을 일망타진하라는 압력을 개인 또는 집단 단위로 넣어주시기 바랍니다. 국정원은 김대중이 이미 적화시켜 놓았기에 움직이기는커녕 미리 나서서 방해를 할 수 있습니다. 속도가 필요합니다. 국정원이 먼저 움직이면 간첩 다 도망시킬 수 있습니다.
 

 

2017.4.20.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추천 : 335

 
 

Total 9,74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5.18가산점전단지, 청주유골 전단지 파일(최종) 관리자 04-24 15500 189
공지 해외에서 송금 하시는 방법: 관리자 12-30 14557 161
공지 “5.18 영상고발” 화보에 대하여 지만원 10-24 31290 497
공지 제71광수 황장엽, 기하학적 분석 (1) 노숙자담요 08-05 153957 487
공지 <5.18 大여적재판의 법정에 세울 채증자 명단> 노숙자담요 04-25 96319 1103
공지 5.18광주 북한침략군 집단광수 입증증거 (1) 노숙자담요 03-02 149038 556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06-10 235546 766
공지 5.18 광주에 왔던 북한특수군 광수들 자료방 (5.18 게시판) 관리자 06-24 179465 270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지만원 04-02 273766 767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지만원 04-02 263038 735
공지 "신간 5.18 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솔로몬 앞에 선… 지만원 08-15 401414 1276
9744 5.18 북한군주도 사실발견은 콜럼버스 신대륙발견 지만원 06-26 2344 283
9743 5.18폭동반란 역사에 부역한 원로언론인들(만토스) 만토스 06-26 1644 215
9742 회원님들께 드리는 7월의 인사말씀 지만원 06-25 1936 274
9741 위대한 지도자에 비해 국민은 어리석은 나라(Evergreen) (1) Evergreen 06-25 1570 215
9740 박근혜는 '전라도의 덫'에 걸렸는가 (비바람) (-1) 비바람 06-25 1953 235
9739 (성명서) 4.3망언 제주문화예술재단 박경훈 이사장 사퇴하라! 비바람 06-25 737 125
9738 김일성 기획, 김대중 부역의 5.18광주 폭동반란(만토스) 만토스 06-25 1283 165
9737 문재인 하는 꼴 보면 오장육부 뒤틀린다 지만원 06-24 3350 378
9736 나는 북한군 600명의 실체 어디서 보았나? 지만원 06-24 2092 205
9735 5.18을 북한군이 주도했느냐 여부, 분석력의 함수였다. 지만원 06-24 796 103
9734 1997년 대법원 판결은 사상누각 이었다 지만원 06-24 680 103
9733 노숙자담요의 얼굴분석 기법에 대하여 지만원 06-24 1060 148
9732 5.18에 북한군 왔느냐? 여부는 분석력 차이(실시간 방송) 지만원 06-23 1359 98
9731 전두환 전대통령, 지만원 공히 광주법원에 이송신청 지만원 06-23 2266 251
9730 핵폐기의 최대 방해꾼은 문재인 지만원 06-23 3091 319
9729 “5.18을 북한군이 주도했느냐” 판단, 법관의 한계 넘어 지만원 06-22 1211 157
9728 문재인, 드디어 사회체제 전복에 시동 걸어 지만원 06-22 4706 362
9727 광주에 북한군 왔느냐 여부는 순전히 분석력 차이였다 지만원 06-21 1937 192
9726 5.18 최종 답변서(완성본) 지만원 06-20 3342 272
9725 5월의 신부 최미애씨 총격 살해범 찾았다.(김제갈윤) (3) 김제갈윤 06-18 3735 281
 1  2  3  4  5  6  7  8  9  10    


[HOME]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