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스템클럽
 
 
작성일 : 17-04-18 12:43
第3師團{백골부대}司令部 衛兵所 앞! '5.18광주사태 때!' 북괴특수군 600명 남한 전복 난동 홍보!
 글쓴이 : inf247661
조회 : 223   추천 : 3  

+++++++++++++

 http://blog.naver.com/wjd2415/80134884298  :

       ↗ 엘 레리카리오 ↔ 3 번째 것.들리는 것은 정지 후, 3번째 것을 클릭!  +++++++++++++


★ 화면 클릭 시; 선명 확대 급, 견인 열람 가능 ↙


★★ ↙ 화면 클릭하실 사! ↗


↗  화면 클릭하실 사!촬영한 사진은 추후 게재 예정. 죄송.
++++++++++++++++++++++++++++++++++++++++++++++++++++++++++


중식 시간 시작된 뒤 위병소 도착!     홍보판 전개한 후, 위병들에게 신분을 밝히고서, 감찰참모 보좌관{소령}, 정훈참모 보좌관{소령}, 정보처 보좌관{소령}을 면담하러 왔다고
면회 신청하고 기다린지 얼마 않되서, 사단 인사참모{중령}가 신수리 시내쪽 차에서 내리더니 접근,

용무를 물어서; 이미 면회 신청했다고 말하자; "자기에게 하라!" 요청.
"인사참모가 알 일은 아니니 고맙다" 고 거절하자, "그럼 용무만 물어보자"하여
홍보판으로 데려가서 설명 하자 전혀 모르는듯! ,,. {간부사관출신이라함}

그래서, 홍보판 사진들 위주로 경악할 영상 증거, '5.18것'들의 대우들을 공개하면서
장병들에게 적개심 고취, 군부 최근세사를 제대로 알려 선배 간부들을 욕되게 방관치
말 것을 주문하면서 N T 및 찌라시 2종류를 주어서 들어가시게 함!

이어서 사단 감찰참모가 왔길래, "참모님을 오시라고 하지 않고, 보좌관을 오라고 했는데,
들어가세요!" 라고 하자 굳이 자기에게 용무를 제시하라고 해서! ,,.

그럼 정훈참모 보좌관 과 정보처 보좌관이 다 오면 그때 한꺼번에 설명하겠다고 하자,
막무 가내식으로 ,,.

그러면서 위병소 안의 면회실로 들어가자고 하면서 대동한 상사에게 상황판 휴대물을 들고 가라고 지시하여,,.

부득이 면회실로 들어거서 설명을 시작!  상사에게 사진을 박도록 지시하였고,
난 자연스레 Briefing 실시!

약 20분 설명하고 바쁜듯하여 자료를 주자! ,,.

"이거 기무대'에 주겠다!" 고하여 곧장 네가 언성을 약간 높혀 정색하고 반대!

,,, 있었던 사례들을 말해주고는; "감찰참모는 직분에 충실하세요!' 라고하자,
"제대로 하고 있읍니다." 라고 응수!  ^ )^

그래서!

참모는 결정권자가 아니며 또 사단장도 아닌데 월권적 선조치를 취하면 면담 요청자에게 예의가 아니며 옳은 조차 못 된다. 임관 구분이 뭐냐?" 묻자 ROTC 리고만 답하곤 기수는 응답 않! ,,.

하여간 기무대와 있었던 곱지 못.않았던 사례를 말하고 강하게 말하자 즉시 태도를 변경! ,,.
자료를 100% 인계해주고는 꼭 정훈참모처, 정ㄹ보참모처에 제시해 줄 것과 사단장/참모장님에게 보고드릴 것을 약속받고는 ,,.

감찰참모는 차량을 신수리 시내까지 모셔드리라고 지시하고는 '예비 위병'들에게 자료들을 기져다 달라고 하면서 들어감.

감찰참모는 도중에 제게 질문하기를, "예전에 우리 3사단에서 근무했었느냐?" 물어서,

"제가 사단장님께 드리는 개인 서신 맨 뒷면에 제 인적 사항 자세히 적혔읍니다.
'박 정인'' 준장님, '곿 응철'준장님 시절이었음과 ,,. {이하 생략}

성과 : '5.18광주사태'의 진실 홍보는 가일층 강화되야ㅐ겠다는 상념이 더 굳어졌음!
          간부들이 깨닫게 된 점이 고맙! 멀리서 온 보람이 있었음. ,,.

신술리 시내애서 군장 판매소 주인에게 남은 '금수저' 찌라시  1부를 주니,
전혀 모르고 있다가 믿기지 않는 표정!
인접한 군장 판매소 주인에게도 역시 남은 "금수저'찌라시;를 주니 고맙다고 함!

N T 호외지는 업쇼어서 못 준 게 아쉬웠음. ,,. 그곳 '신수리는 아주 소식이 깡통이더라! ,,.
미 개척지! ,,.         대책이 필요햐였음. 별도의 추가 시간 염출 소요,,.
 

P.S : 1.  : 제3사단 부대 마크가 윗 것이 원래 부대마크였었는데
내종에 가온 데 백골 뼊따귀를 넣어 사용 중. ,,.
P.S 2 : 감찰참모는 내종에 사태의 심각성을 늦게나마 인식한듯 여겨졌음! ,,.

===============


http://www.ilbe.com/9618127099 :

성공회 대학교 앞; '1980.5.18광주사태 때!' 북괴특수군 600명, 광란의 남한 접수 목적 TF{태스크 포스}! 발광적 폭동 주도하다! - - - '1인홍보시위!'


http://blog.daum.net/_blog/BlogTypeView.do?blogid=0RCWZ&articleno=1565 :

소주(蘇州) 뱃沙工(사공); 1942년, '조 명암'작사; '이 해연'님 노래} 원곡.

+++

추천 : 3

 
 

Total 11,818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신간 "5.18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솔로몬 앞에 선5… 관리자 11-23 160148 142
공지 [영상물] 국가보안법 왜 필요한가? (3) 관리자 11-22 164103 183
11818 추미애의 5행시에 분노한 답변 3행시! (1) 현우 00:16 74 4
11817 "박근혜 전 대통령, 김정은 암살 포함 北 정권교체 정책 승인" … (1) 진실한사람 06-26 274 14
11816 윤창중칼럼세상 TV(90) "미국, 한국을 버리다" 진실한사람 06-26 279 5
11815 장진호 전투 (1) 벤허 06-24 266 7
11814 6.25 사변 ! (2) 벤허 06-24 196 8
11813 송영선 전 국회의원-(사드와 국제 정세) 북핵 문제와 한반도 미… 진실한사람 06-24 331 3
11812 쩐의 위력 (1) 벤허 06-24 313 7
11811 돈 ! 돈 ! 돈 ! Long 06-24 249 7
11810 이재용 부회장의 결기(一氣) (1) Long 06-23 482 60
11809 문재인이 바라보는 북핵은 뻥? 진실한사람 06-23 324 9
11808 청주 유골 Long 06-23 427 13
11807 (재) 전쟁론 책자{삭제 예정} inf247661 06-22 231 3
11806 [단독] 핵공장 간 김정은 ‘핵무기 보관’ 첫 언급 [출처: 중앙… 진실한사람 06-22 280 6
11805 '脫원전·석탄' 긴급점검, 원전2기 포기때 250만명분 … 진실한사람 06-22 319 16
11804 미국은 한국의 친구인가? 진실한사람 06-22 270 4
11803 극심한 가뭄 속 4대강 보 개방, 농민들 타는 가슴은? 진실한사람 06-22 259 10
11802 문, 이번 미국 초청 등급은... (1) Long 06-21 465 26
11801 하루된 강아지가 범 무서운 줄 모른다고... (1) Long 06-21 441 7
11800 요즘 미국 뉘우스에 자주나오는 절라인민공화국 전사들 Long 06-21 504 18
11799 '독도가 대한민국 영토인 이유' 진실한사람 06-21 263 4
 1  2  3  4  5  6  7  8  9  10    


[HOME]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