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스템클럽
 
 
작성일 : 13-04-02 16:59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글쓴이 : 지만원
조회 : 69,001   추천 : 164  
   5.18안기부자료1부.pdf (6.7M) [559] DATE : 2013-04-02 17:00:22
   5.18안기부자료2부.pdf (5.6M) [52] DATE : 2013-04-02 17:00:45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안기부자료)
 


상단 2개의 파일을 클릭하십시오.  
 

2005년 1월호 월간조선이 특별 부록을 냈다. “단독입수 공개, 5.18사건수사기록”. 그  234쪽-241쪽에는 틀린정보가 게재돼 있다. “사인은 M16 96명, 카빈26명, 자상 4명, 타박사 18명, 차량사 12명”으로 되어 있는 것이다.  

이 자료를 가지고 일부 5.18인종들이 필자의 책 내용을 반박한다. 1985년 안기부가 작성한 “5.18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의 96-103에는 1980년 당시의 부검 결과가 정리돼 있다. 필자는 이를 여러 번 세어가면서 총상 사망자 116명 중 69%에 해당하는 80명이 M16 이외의 총으로 사살됐다는 통계를 만들었고, 이는 1982년 육군본부가 작성한 “계엄사” 의 통계 72%와도 거의 일치한다.  

위 안기부 통계는 5월의 더운 일기에 시체는 썩어가고 있고, 전라도의 유지들과 의사들, 군의관들이 총 동원되어 썩어가는 시체를 붙잡고 공동으로 조사한 결론이다. M16의 충상은 타 총상에 비해 독특하다. 들어간 자리는 볼펜 끝과 같이 작고 뚫고 나간 자리는 컵의 크기로 넓다. 따라서 안기부 자료의 기타총상은 M16이 아니라 무기고 총상이다.  

2005년 월간조선이 입수한 자료는 1995년 검찰이 수사를 할 때 새로 작성된 것이다. 15년이 지나 뼈만 남은 묘를 절개하여 조사한 것도 아니다. 단지 유족들이 “M16에 죽었다고 말해야 유리한 보상을 받을 수 있다”는 소문에 따라 15년이 지난 후에 진술을 했다. ‘그 말을 그대로 적어 놓고 작성한 통계’가 바로 월간조선이 밝힌 통계인 것이다. 

이 자료가 5.18족들의 막무가내 억지에 철퇴를 가하는데 많은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 안기부 자료에 나타난 무기고는 38개인데 북한책들을 보니 6개가 더 있었다. 그래서 필자가 44개로 집계한 것이다. 전라남도 17개 시군에 숨어 있던 44개 무기고가 5월 21일, 12시부터 16시 사이에 털렸다. 12시와 16시는 북한 책에도 나타나 있다.

필자는 안기부 자료와 검찰보고서에 나타나 있는 자료만 공식 자료로 활용했다. 적당히 썼다는 비난을 피하기 위해서였다.  

 

2013.4.2.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추천 : 164

초보자 13-04-03 11:43
 
19일오후 무기탈취의 첩보가 있고 이를 유언비어로 취급하고,
김영택기자는 20일밤 경찰무선통신으로 무기고탈취를 인지했고,
김동문기자는 19일 무기고탈취현장을 목격하고.
힌츠페터는 20일 낮에 이미 무장한 사실을 수기에 기록하고 영상기록도있고.

이부분은 1980내란사건에서 21일 건으로 처리된 것이 이상합니다.
마빡 15-10-10 20:00
 
* 비밀글 입니다.
ohun22 16-05-22 01:31
 
백주대낮에 그것도 법을다루는 법원에서 테러를 가해도 조사도 하지않는
나라 잘잘못은 고사하고 사건이 일어나면 응당 조사쯤은 해야 하지않나
 
 

Total 5,627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3) 지만원 04-02 69002 164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2) 지만원 04-02 58303 197
5627 큰일 났습니다. 펑그르 00:15 203 12
5626 한국은 이제 해방구가 되었다. (수정) (1) 펑그르 03-21 411 20
5625 <2017년 3월 12일> 애처러운 마음, 신채원 몽블랑 03-20 265 12
5624 적들에게 정권을 내주면 정권탈환기회는 다시 오지 않는다 쌍목 03-20 245 16
5623 애국 트럼프 만큼 만 정직 허라고 해라. (1) 海眼 03-19 350 18
5622 대한민국이 빨갱이 공화국이 된 이유? (1) 海眼 03-19 633 31
5621 작은정부, 트럼프가 잘 한다. 海眼 03-19 301 17
5620 헌재 재판관들은 할 말 있으면 용기 있게 말하라 몽블랑 03-19 333 15
5619 헌법재판소의 재판과 심판에 대한 小考 (1) 목동 03-18 286 10
5618 ▼▲일보를 안 보는 이유 나두 03-18 347 17
5617 변한 미국 (2) 대서양 03-18 580 13
5616 통일을 위해 나는 뭘 할 것인가? 대서양 03-18 222 17
5615 탄핵심판 재심 가능한가 솔향기 03-16 530 12
5614 공약 걸어라! 정치인 복권, 행정수도는 서울, 김영란법 조정 (1) 솔향기 03-16 273 8
5613 탄핵 재심은 대선이다 솔향기 03-16 337 15
5612 무서운 애국 DNA 김찬수 03-16 520 23
5611 8:0의 비밀, 헌법재판소 비난은 금물. 솔향기 03-16 491 12
5610 촛불데모에 침투한 북한 특수부대원.......[3부] 펑그르 03-15 497 13
5609 한반도 평화포럼의 노골적인 정부 협박 몽블랑 03-15 363 13
5608 진짜 바보 나두 03-15 552 11
 1  2  3  4  5  6  7  8  9  10    


[HOME]  바로가기